고향집에서 어머니를 그리며
고향집에서 어머니를 그리며
  • 대구경제
  • 승인 2021.10.09 01:26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-고향집에서 어머니(이분길)를 그리며-

 

가을 청풍 나무 가지 불어 오고

추자 감은 울 안에 찾아 오는데

어머님 시집살이 터에 홀로 서

긴탄식 큰 회개 맘만 애절하네

 

2021년 9월30일 소소당에서 불효자 김정모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